“도쿄 올림픽 욱일기 반대” 청원운동 전개

2020년 도쿄 올림픽에서 일본의 욱일기 사용을 반대하는 캠페인이 한인 사회에서 전개되고 있다.

최근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일본의 욱일기 사용을 승인하자 한인단체들은 지난 달 24일 백악관 청원사이트(WethePeople)에 욱일기 사용을 반대하는 청원을 게시했다.

청원운동을 전개하는 한인단체들은 “국가 간 화합과 평화를 축하하기 위한 올림픽에서 욱일기를 사용하면 한국과 북한 간의 관계가 손상되는 것은 물론 미국의 평화 구축 노력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이라며 “연방 정부가 일본의 도쿄 올림픽 욱일기 사용을 반대하고 IOC에 공식적인 항의를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화랑청소년재단은 백악관 사용 반대 캠페인 청원 참여가 최근 저조하자 홍보물을 제작해 마켓 등지에서 본격적으로 홍보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화랑 청소년재단 박윤숙 총재는 “전범기인 욱일기를 올림픽에서 사용하도록 허락한 IOC의 승인을 취소하기 위한 청원운동에 대한 동참은 물론, 학생 및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계몽활동을 전개할 것”이라며 “각 지부에서 도쿄 올림픽 전범기 사용 반대 관련 홍보물을 제작해 마켓 등에 부스를 설치하고 직접 청원 신청을 돕는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하지만 청원 마감 시점까지 10일이 남은 시점에서 안건 채택을 위한 정족수인 10만여명에 절반도 미치지 못하고 있어 욱일기 사용을 저지하기 위한 남가주 한인사회의 적극적인 참여를 호소하고 나섰다.

청원 운동에 동참하기 위해서는 백악관 청원 사이트(https://petitions.whitehouse.gov/petition/oppose-japan-and-iocs-decision-use-rising-sun-flag-tokyo-2020-olympics)에 접속해 이름과 이메일을 기입한 뒤 이메일 인증을 거치면 된다.

http://www.koreatimes.com/article/20191010/1273803